처음으로 내부승진에 의해 차관에서 장관에 올랐다.
군의 특성상 대장출신이 맡아온 국방장관에 소장출신이 기용된 것도 이번
이 처음.
88년 서울올림픽지원사령관직을 끝으로 예편, 예비역중장이 임명되던 관례
를 깨고 국방부기획관리실장으로 중용된뒤 90년12월 차관으로 승진,그동안
군구조개편 전력증강 군현대화작업등을 사실상 막후에서 진두지휘해왔다.
군내부사정도 잘 알면서 문민화시대에 가까운 인물이라는 점이 장관발탁
의 주요배경이라고.
주한미군및 미국방부 관계자들과 유대관계가 돈독해 전환기 한미군사관계
발전을 추진하는데 적임자로 평가되고 있다.
김효순여사와 딸 셋.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