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은 23일 대변인발표를 통해 신임 황인성국무총리서리의 의원직 겸직
에 대해 이의를 제기했다.

박지원대변인은 이날 "민자당이 당선가능지역에 대해서는 관례에 따라 겸직
을 시키지 않으면서 부담되는 지역의 의원직을 겸직시키는 것은 국민을 설득
하는 논리가 궁색한 것으로 이의를 제기하지 않을수 없다"고 주장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