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당의 황인성정책위의장은 13일 정부조직개편작업과 관련,"동자부
체육청소년부의 폐지외에 추가적인 개편은 올연말까지 없을것"이라고
밝혔다.

황의장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정부조직개편때문에 공직사회가 동
요돼서는 안되며 공무원은 법적으로 신분이 보장된만큼 불이익을 당
해서는 안된다는것이 김영삼차기대통령의 뜻으로 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황의장은 또 "정부조직개편작업은 숲전체를 감안해 어느 나무를 잘
라버릴것인가를 파악하는 맥락에서 진행돼야한다"면서 "가능한한 적
은 부처와 인력으로 능률을 올리는 방향으로 검토되어야할것"이라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