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삼차기대통령은 새정부 출범직후 장차관급 이상 고위공직자들의
재산을 자진 공개토록 할 방침이라고 30일 민자당의 강용식 제1정책조정
실장이 밝혔다.
강실장은 "김차기대통령은 29일 당정책위의 정책 추진방안 보고를 받
는 자리에서 `공직자윤리법을 취임전에 개정할 수 없으므로 일단 첫 내
각의 고위공직자들은 재산을 가진 공개토록 하는 방안을 강구하라''고
지시했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김차기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현재 당정책위는 고위공직자
의 배우자 및 직계 존비속의 재산도 공개대상에 포함시킬지 여부등 세부
적 시행방안을 마련중"이라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