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으로의 대규모발전 연료로 부상할 것으로 보이는 메타놀을 양산
하려는 움직임이 일본에서 본격화하고있다.

관련업계소식통에 따르면 천연가스로부터 다량의 메타놀을 낮은 코
스트로 생산할수있는 상업화기술을 습득하기위해 미쓰비시가스화학을
중심으로 미쓰비시중공업, 쇼와셸석유, 가지마석유의 그룹과 미쓰이물
산, 미쓰이동압화학, 도요엔지니어링, 히코공석, 다이셀화학공업, 미쓰
이석유화학공업의 그룹이 머지않아 각각 발족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