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민주당의 이기택대표가 최근 권노갑의원의 지역구(목포)를 물려받을
것으로 알려진 김대중전대표 장남 홍일씨의 정계진출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여 눈길.
이대표는 22일 북아현동자택에서 기자들과 만나 "홍일씨가 김전대표를 위
해 오랫동안 많은 고생과 어려움을 겪었고 김전대표가 정계를 은퇴했으므
로 이제 정치할 시기가 됐다고 본다"고 홍일씨의 정계진출에 찬성.
이대표는 또 "홍일씨가 전국청년 엘리트조직인 연청(민주연합청년동지회)
를 이끈 경험과 김전대표 옆에서 많은 것을 배워온 것을 토대로 정치를 잘
할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매우 긍정적인 평가.
지난 3.24총선때부터 정계진출 의사를 강력히 표명해왔던 홍일씨는 오는 3
월 전당대회에서 최고위원 경선에 나설 것으로 알려진 권의원으로부터 이미
지역구인계 약속을 받았으며 이와관련해 김전대표가 이대표에게 별도의 `각
별한 부탁''도 했다는 후문.
이에따라 당내에서는 김전대표의 외곽조직이었던 연청이 이번 전당대회의
대표 경선에서 이대표를 적극 지지키로 약속했으며 이대표의 이날 발언도
이같은 맥락에서 나온 것이 아니냐는 관측.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