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와 민자당은 금리인하문제에 대한 정부측 이견이 조정되는대로 곧
금리인하조치를 단행할 방침이다.
박희태대변인은 20일 "경제활성화를 위해 금리인하문제를 곧 정부측과
협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부와 민자당은 이날아침 시내 삼청동 회의실에서 최각규부총리와 이
용만재무장관 조순한은총재 이진설청와대경제수석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
린 경기활성화대책회의에서 금리인하폭이 결정되는대로 21일중이라도 고
위 당정회의를 소집, 이 문제를 매듭지을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민자당은 지난 대통령선거에서 금리의 한자리수 인하를 공약으로 제시
했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