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는 16일 일반공무원으로 보임케 돼있는 공보관직에 현역대령을 임명
한데 대해 총리실과 대통령직인수위의 해명요구등 파문이 일자 공보관은 공
석으로 놔둔채 대변인에 내정됐던 박재욱대령(47.육사26기)을 보도담당관(
과장)으로 재발령해 공보관의 업무를 대리토록 했다.

국방부는 또 총무처와 협의중에 있던 정훈홍보국등 4개국 신설계획을 철회
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는 이와함께 일부 국의 차장직 신설등 변칙인사를 둘러싸고 물의가
빚어짐에 따라 국방부 직제령상에 심의관제 신설조항을 삽입, 각국에 차장
을 둘수있는 법적근거를 마련키로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