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는 기업 금융비용부담 경감을 위해 내년에 시장실세금리를 끌어내
리는데 정책적 노력을 집중키로 하고 이를위해 통화를 신축적으로 운용
할 방침이다.

또 소비자물가증가율을 올해수준(4.5%추정)으로 억제하는등 안정기조를
유지하면서 경제성장률은 올해수준(5%정도추정)보다 높은 우리경제의 잠
재능력수준(6.5%내외)까지 끌어올리기 위해 설비투자촉진책등 지원방안을
적극 마련키로 했다.

이용만재무부장관 조순한국은행총재등 재무부및 한은간부들과 금융통화
운영위원회 위원들은 26일 오전 한은대회의실에서 금융정책협의회를 갖고
내년도 경제운용및 통화신용정책, 금융자율화추진방향등에 대해 집중적으
로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 한은재할인금리를 포함한 공금리인하 문제는 논의되지 않
았으나 시장실세금리를 끌어내리기 위한 방안에 대해서는 한은측의 설명과
함께 참석자들의 의견개진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