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재계에 따르면 주요재벌그룹중 삼성 한화그룹을 제외한 럭키금
성 대우 선경 쌍용 기아 한진 롯데등 대부분의 그룹등은 설비투자와 연
구개발투자를 포함한 내년도 총투자 목표를 올해보다 14%대에서 최고1
백9%까지 늘려잡고 있다.

그룹별로는 <>쌍용이 대대적인 자동화 투자로 1백9%증가한 9천억원 <>
대우가 80.3% 늘어난 1조1천억원 <>한진이 51.7%늘어난 1조7천9백억원
<>롯데는 28.6% 증가한 4천5백억원을 새해에 설비투자할 것으로 계획,
30%이상의 투자목표를 세웠다.
이와함께 <>기아는 18.5% 늘어난 1조2천8백억원 <>선경은 15.4% 늘어
난 1조5천억원 <>럭키금성은 14.3%늘어난 1조5천억원 <>럭키금성은 14.
3%늘어난 1조6천억원을 책정, 10%대의 투자증대 계획을 세웠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