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우섭 민주당 부대변인은 24일 문규현 신부, 임수경씨 등의 특별가석
방에 대해 환영 성명을 내고 "민주주의와 민족통일을 위해 애쓰다 정치
적 이유로 구속.수배된 모든 양심수와 노동자 농민 등 민중의 생존권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다 구속된 인사들에 대해서도 대화합의 차원에서 사
면이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성명은 또 "선거법의 미비로 인해 대통령 선거운동의 포괄적 제한 규
정을 위반해 구속된 사람들도 석방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