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선관위는 2일 나라사랑실천운동본부 민주산악회 민주동우회 전국연
합 등 28개 단체에 대해 이번 대선에서 특정후보를 지지 또는 반대하는
행위를 자제해 줄 것을 촉구하는 서한을 발송했다.
선관위는 또 각 후보에게도 "이들 단체가 선거운동에 관여하거나 후보
들이 이들을 선거운동에 활용하는 일이 없도록 협조해 달라"는 공한을 함
께 보냈다.
선관위는 이날 서한에서 "최근 일부단체가 특정 정당이나 후보에 대해
편향적인 태도를 보여 국민의 의혹과 불신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며 "공
명선거를 위해 오해를 살 우려가 있는 행동을 삼가해 달라"고 촉구했다.
선관위는 "특히 광고게재 서명운동 등의 방법으로 공명선거추진운동을
할 때는 특정 후보를 추천 또는 반대하거나 이를 직 간접적으로 유도하는
일이 없도록 유념해 달라"고 당부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