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당을 받고 대학생들이 유세장등에 동원되는 것을 막기위한 운동이 최
근 각대학에서 활발히 벌어지고 있다.

지난 17일 발족한 전국대학생공정선거감시단(단장 이은수 단국대총학생
회장)은 선거아르바이트가 갈수록 확산되고 있는 것은 일부 정당이 금권
선거운동을 하는데도 원인이 있다고 보고 빠른 시일내에 각 정당에 대학
생동원중지를 요구하는 항의방문을 하기로 했다.

한양대 공정선거감시단은 최근 교내에서 선거아르바이트생을 모집하는
전단이 나돌고 일부 학생들이 이에 용하고있는 것으로 확인되자 2일부터
선거아르바이트안하기 서명운동에 들어갔다.

중앙대공정선거감시단은 지난주부터 공감단원들이 1인당 5명씩 재학생
두에게 선거아르바이트의 부당성을 지적하고 설득하는 운동을 벌이고 있
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