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진흥공사가 오는 23일 베트남 호치민시에 무역관을 공식개설한다.
지난 4월 한.베트남간 상호연락대표부 개설합의등 양국간 관계가 급진
전되면서 경협이 활기를 띠게되자 무공이 이번에 정식 개설,본격 업무에
들어갈 예정이다.
한편 20일 무공주관으로 하노이에서 처음으로 `한국상품 단독전시회''
가 개막됐다.
24일까지 계속될 이번 전시회에는 삼성물산 현대종합상사 대우등 8개
대기업과 11개 중소기업등 총 19개사가 참석했다.
전시규모는 총면적 5백여평 정도이고 자동차 기계류 전자제품 섬유류
등이 전시되고 있다.
이날 개막식에는 김철수 무공사장, 박노수 주베트남한국연락대표부대
표 등 관계자 2백여명이 참석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