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도의회의 국감 반대파문에 이어 교육위원회가 시의회의 행정감사
를 정면으로 거부하고 나서 감사를 둘러싼 마찰이 자치단체간 갈등으로
확산되고 있다.
서울시교육위원회(의장 유인종)는 19일 간담회를 열고 24일로 예정된
서울시의회의 시교육청에 대한 감사를 거부키로 결의했다.
시교위는 또 교육위원 22명 전원으로 구성된 `행정사무감사 저지대책
위원회''를 결성하고 시의회의 감사날짜에 맞춰 24일 오전 임시회를 열
어 시교육청간부 전원의 출석을 요구키로 했다.
시교위는 이날 결의문에서 "시교육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는 시교위
에서 실시한뒤 결과를 시의회에 보고하는 것으로 대신하도록 규정하고
있는데도,시의회가 교육사안 전반에 걸쳐 감사를 강행하려는 것은 월권
행위"라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