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당 김영삼총재의 한측근은 19일 "김총재가 최근 정의원을 극비에
만났으며 정의원은 이자리에서 민자당 입당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안다"
고 말했다.

이측근은 "정의원 입당시기는 그의 요청에 의해 전적으로 정의원에게
위임된 것으로 알고있다"며 "정의원은 20일 대통령선거가 공고된 직후
입당할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