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의 높은 금융비용 부담을 덜고 최적의 의사결정을 유도하기 위해서
는 은행의 기업주식 소유를 활성화시켜야 한다는 주장이 재계에서 나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한국경제연구원이 18일 발표한 `은행의 주식소유와
기업의 자금조달'' 보고서(연구책임자 진태홍 연구위원)에서 기업의 소유
가 광범위하게 분산되어 있을 경우를 전제로 은행이 기업의 경영에 영향
을 끼칠 수 있을 정도로 주식을 소유하게 되면 기업은 주주와 채권자 사
이의 이해관계 갈등에서 벗어나 투자에 관련된 최적의 의사결정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