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부가 없는 대학원이 내년부터 설립될 전망이다.

교육부는 15일 첨단산업분야의 고급두뇌 양성을 위해 학부없이 박사과정만
을 두는 `단설대학원''의 설립을 추진키로 했다.

교육부는 이를 위해 주요 선진국들의 운영사례와 함꼐 국내대학 및 기업체
부설 연구소를 상대로 타당성조사에 착수하는 한편 대학원을 반드시 대학에
부설시키기로 규정한 현행 교육법 관련조항의 개정을 추진할 방침이다.

교육부의 한 관계자는 "대학원 설치기준령의 미비로 교육시설을 제대로 갖
추지 못한 대학원들이 마구 생겨나 저질박사만을 양산해 내는 부작용을 빚
고 있다"고 지적, "우선 첨단분야에 한해 우수한 연구시설을 갖춘 단설대학
원을 설립, 고급두뇌를 양성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