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태우대통령은 일본 총리와의 정상회담을 위해 오늘(8일) 오전 서울
공항을 출발했다.
노태령은 이날 오사카를 거쳐 교토에 도착,미야자와 총리와 회담을
가진후 오후에 오사키에서 교민들을 접견한뒤 서울로 돌아올 예정이
다.
양국정상은 이번 회담에서 급변하는 국제정세와 한반도 및 동북아정
세에 관해 의견을 교환하고 두나라간의 협력증진방안에 대해서도 협의
를 하게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