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공사는 공사입찰 내역서작성 전산화방안을 확정, 내달1일부터 실
시키로 했다.
이 전산화방안에 따르면 주택공사는 방대한 입찰내역서를 디스켓 한
장에 담아 현장설명때 참가업체에 배포, 개인용컴퓨터를 통해 입찰후
내역서검토 뿐만아니라 시공중 공사비지급확인등의 주요자료 활용으로
이용하게된다.
주택공사는 입찰내역서 작성의 전산화에 따라 설계수량작성소요시간
과 내역서 검토시간이 종전 3일에서 4시간으로, 업계의 산출내역서 작
성기간이 5일에서 1일로 대폭 줄어든다고 31일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