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이 3일 연속 거래량1위를 기록하며 상한가 행진을 지속하고 있다.

한전은 지난 21일 1백25만주,22일 1백66만주,23일 1백77만주등 3일 연속
1백만주이상씩 거래되며 거래량1위를 고수했을 뿐만 아니라 가격도 3일
연속 상한가를 기록했다.

특히 23일에는 매물이 나오는대로 매수세가 이를 모두 소화해내
"팔자"호가를 찾을수가 없었다.

한전이 이처럼 연일 대량거래가 이루어지며 상한가행진을 지속하는 것은
곧 1억2천만달러짜리 외수증권을 설정할 계획인 한투및 여타
기관투자가들이 집중적으로 거두어들이고 있기 때문으로 알려졌다.

한편 매물은 주로 은행과 일반투자자들이 내놓고 있는 것으로 관측됐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