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대통령은 5일 오전 민자당사를 방문, 탈당계를 공식으로 제출했다.
노대통령은 이날 민자당 확대당직자회의에 참석, 탈당에 관련된 심경
을 밝혔다.
노대통령은 "민자당은 떳떳하고 당당하게 국민의 심판을 받고 역사앞
에 한치의 부끄러움도 없는 승리를 얻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노대통령은 중립선거내각구성과 관련, "선거문화를 혁신하여 민주정
치를 발전시키는 것이 민자당 창당이념의 적극적 구현이라고 생각한다
"고 덧붙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