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지방해운항만청은 5일 총사업비 62억원을 투입,전남 여수시
덕충동 여수신항에 길이 540M의 가호안을 오는 95년까지 건설,각종
개발사업으로 발생할 준설토를 효과적으로 처리키로 했다.

해항청은 이를위해 올 연말까지 이 공사의 실시설계작업을 마무리
짓도록 내년초부터 본공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이 가호안이 완성되면 항내에서 발생되는 300만 평방미터나 되는
준설토를 처리할 수 있게 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