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일 일본 야마가타현 덴도시에서 개최된 전국체전 추계대회 개막식에
서 일왕의 축사도중 한 청년이 일왕을 향해 연막탄을 던지는 사고가 발
생했다.
이날 오후2시 40분께 일왕이 축사를 시작한직후 관람석앞에 있던 20-
30대로 보이는 한 청년이 불이 붙은 연막탄을 들고 갑자기 앞으로 뛰어
나오면서 일왕 부처가 있는 로열석을 향해 던졌으나 연막탄은 5m앞의
관람석에 떨어졌다.
이 사건으로 일왕 부처와 관람석에 있는 사람들은 아무런 부상을 입
지 않았으며,일왕은 예정대로 축사를 했다.
이 청년은 즉시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으나,신원은 아직 밝혀지지않
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