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게스"신발 독점판매 두산산업이 국내기업으로는 처음으로
해외신발브랜드의 독점사용권을 인수,해외시장개척에 나선다.

7일 두산산업은 미국의 청바지등 의류와 신발판매업체인 게스(Guess)사와
신발부문독점라이선스계약을 체결,두산산업의 미현지법인인 PPDI(Pan Pa-
cific Designs Incorporation)사를 통해 게스브랜드 신발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두산산업은 신발매출액의 일정비율을 게스사에 로열티로
지급하는대신 전 세계에 게스브랜드의 신발을 독점판매할수 있게됐다.

생산은 기존에 국내에서 게스브랜드신발을 OEM(주문자상표부착생산)으로
공급하던 태광실업등 5개사에 그대로 맡기되 평균단가 20 25달러의
고급혁제운동화와 여성용패션화생산에 주력할 방침이다.

두산산업은 PPDI사(자본금 28만달러)를 통해 미현지 30여개디스트리뷰터와
신발공급계약을 체결,올해중 1천만달러상당(50만켤레)의 신발을 판매할
계획이다.

또 내년부터는 미국이외에 일본 멕시코 EC등에도 수출,시장을 다변화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