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당의 박희태대변인은 5일 민주당의 대전집회와 관련한 성명을
발표,"민주당은 즉각 장외정치 선동정치를 중단하고 국회를 정상화시켜
국민들이 걱정하는 경제적 난국을 헤쳐나가는데 힘을 보태야할것"이라고
촉구했다.

박대변인은 "우리당은 사직당국에 엄정한 수사를 촉구하고 위법사항이
발견되면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관계자를 문책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힌바
있다"고 말하고 "민주당은 한씨를 사직당국에 인계해 사건의 진상이
규명되게하기는 커녕 한씨를 볼모로 구시대적인 장외정치를
획책하고있다"고 비난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