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화학이 PVC(폴리염화비닐)페이스트레진 생산설비를 증설,4일 준공식을
가졌다.

한양은 이 화학원료의 국내수요증가등에 따라 총1백56억원을 투자,기존
2만5천t의 연간생산능역을 1만t늘린 3만5천t으로 확장했다고 밝혔다.

한양은 일본가네카사와 기술제휴로 PVC페이스트레진을 생산하고 있는데
이번 설비증설로 연간 1백억원이상의 추가매출이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