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성사가 국내가전업계 최초로 중국에 서비스센터를 세웠다.

금성사는 4일 한중수교로 중국에 가전제품수출이 크게 늘것으로
전망,북경과 연길 두지역에 서비스센터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금성사는 내년께 광주 상해에도 서비스센터를 개설,중국고객에 대한
애프터서비스를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