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고교야구를 총결산 하는 전국지구별초청 제46회 황금사자기 고교야
구대회(동아일보사 대한야구협회 공동 주최)가 오는 13일 동대문구장에서
개막된다.

이번 대회에는 각 지역예선을 통과한 19개팀과 올해 전국대회에서 우수
한 성적을 올린 4개팀 그리고 지난해 이 대회 우승팀 등 모두 24개팀이 참
가해 8일동안 92년 고교야구의 `왕중왕''을 가리게 된다.

특히 올해는 황금사자기를 2년 연속으로 지키려는 서울팀과 이를 탈환하
려는 지방팀간의 한판 승부가 주목의 대상.

지난해 우승자인 신일고와 봉황기대회 패자인 막강 타력의 배명고가 서
울세를 대표한다면 대통령배 대회와 화랑대기대회 2관왕에 빛나는 부산고
와 청룡기대회 우승팀인 공주고와 대통령배대회 준우승팀인 경남고 등이
지방세의 선두주자다.
한편 올해 부터는 서울-중부지역의 1개팀을 추가 초청, 지난해 보다 더
욱 치열한 경기가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