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정기간이상 예금을 하면 자동적으로 대출해주는 자동대출조건부
예금상품의 개발이 앞으로 크게 규제된다.

금융당국은 13일 전국의 일반은행및 시중은행에 공한을 보내 이같은
자동대출조건부 예금상품의 취급을 가급적 자제하고 새로 개발할 경우에는
사전에 금융당국에 통보,협의를 거치도록 시달했다.

자동대출조건부 금융상품에 대한 금융당국의 규제는 이들 상품을
취급하고있는 일부은행들이 대출수요의 급증으로 자금난에 봉착,제때
대출을 해주지못함으로써 고객들로부터 원성을 사는 사례가 늘고있기
때문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