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부진에 빠져있는 대미수출을 활성시키기위해서는
현지직접투자활성화 기업간 기술협력및 고유기술혁신전략수립
지역시장세분화를 통한 지역별 침투활동강화 품목별 전문전참가활성화등
다각적인 대책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지적됐다.

무역진흥공사는 13일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체결과 관련,상공부에
제출한 "대미수출증대방안"건의서에서 이같이 밝히고 특히 NAFTA체결에
따른 지역주의심화와 미국의 보호주의적 통상정책에 대응하기위해서는
새로운 차원의 대미통상정책수립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