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최환수특파원] 미국의 3대자동차회사인 포드, GM, 크라이슬러는
미국제무역위원회(ITC)가 지난 6월 내린 일본산 미니밴에 대한 덤핑무혐
의 판결에 불복, 미국제무역재판소에 제소키로했다.

미자동차공업회(MVMA) 한나회장은 이와 관련, " ITC가 덤핑제소에 무혐
의판정을 내린 것은 일본자동차회사들이 부정확한 자료를 냈기 때문 "이
라며 " 이번 결정이 무효임을 밝히기 위해 법정투쟁도 불사하겠다 "고 밝
혔다.

이에따라 늦어도 이달말까지는 무역재판소에 제소장이 작성, 제출될 전
망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