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형사지법 합의 22부는 29일 택시를 잡기위해 서있던 여자회사원
을 치고 뺑소니친 혐의로 기소된 청와대경호실 직원 임주일피고인(37)
에게 선고유예판결을 내렸다.
뺑소니 운전자에게 선고유예판결이 내려진 것은 극히 이례적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