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방경찰청은 29일 최근 해수욕장 유원지등지에서의 강절도
폭력사건이 자주 일어나자 특수강력수사대와 특수기동수사대를 통합
한 관광지폭력 소탕수사대를 해수욕장 주변에 투입키로 했다.
경찰은 또 8월말까지 해수욕장주변을 집중단속하는등 오는 연말까지
관광지폭력배소탕 3단계 계획을 수립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