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당의 김영삼대표는 28일 연말 대통령선거를 앞둔 가을 정기국회
는 회기를 절반정도로 단축운영하는 것이 불가피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표는 이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올 정기국회는 여야합의에
의해 10월말까지로 회기를 단축-운영해야 할 것"이라고 말해 회기를 절
반정도로 줄여 운영할 생각임을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