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태우대통령은 23일 국내 30대기업대표들을 청와대로 초청,오찬을 함께
하며 정부의 하반기 경제운용기조를 설명하고 이에대한 경제계의 협조를
당부할 예정이다.

노대통령은 이자리에서 경부고속전철 제2이동통신등 대형사업과
관련,정부는 이들 사업을 예정대로 추진하되 사업자선정에 공정을
기함으로써 특혜시비등 의혹이 생기지않도록 하겠다는 점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노대통령은 또 국내기업들이 북한과의 경제협력추진과정에서 과당경쟁을
자제해줄 것과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경제계가 경제의 안정성장에
협조해줄것등도 당부할 것으로 알려졌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