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규국회의장은 13일 참신한 정치엘리트를 뽑기위해 중.대선거구제의
도입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박의장은 이날 저녁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초청토론회에서
이같이 말하고"이러한 선거제도개혁은 총선2 3년전에 이루어져야 하므로
대선직후논의되어야 할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이를위해 공천과정이 공개되어야한다"고 전제하고 "여건이
허락하는대로 정당지도부에 의해 낙점되는 방식을 벗어나
지역구당원들에의해 선출되는 방식을 도입해야할것"이라고 강조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