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부부는 보험회사의 부동산 보유및 운용실태에 대한 전면 조사를 벌
이기 로 했다.
이용만 재무부장관은 10일 상오 민자당사에서 열린 당정협의에서 "정
보사 부지 사기사건과 같은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보험회사의 부동산
부유실태를 특별점검하겠다"고 밝혔다.
또 은행의 예금잔액 통보부서와 인출부서를 따로 분리해 창구직원에
의한 변칙적 자금유출을 사전에 막겠다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