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경찰서는 10일 심야에 가정주부를 상대로 상습적으로 전화폭력을
일삼아온 강승용씨(28.장흥군 장흥읍 남동리)를 폭력혐의로 구속영장
을 신청했다.

강씨는 지난 2일 새벽 2시30분께 이웃마을에 사는 가정주부 정모씨
(53)에게 평소 아는 사람인 것처럼 전화를 걸어 음담패설을 하는등 6
일까지 닷새동안 매일 밤마다 전화폭력을 일삼아 왔다는 것이다.

그는 6일 새벽에도 정씨에게 전화를 걸어 한번 만나 줄것을 요구하
다 이에 응하는 척했던 정씨의 신고로 약속장소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