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호기계(대표 양동익)가 요업설비자동화기계생산에 본격나섰다.

지난4월 자본금3억원으로 설립한 이회사는 최근 전남 목포산정농공단지에
대지 1천평 건평3백평규모의 공장을 마련,기계설비제작에 들어갔다.

이회사가 생산하는 제품은 타일제조설비 식기제조설비 적연와제조설비등
요업관련자동화설비들이다.

이회사는 이미 20억원상당의 기계설비를 수주했으며 올연말까지는
30억원의 매출을 목표로 하고있다.

내년부터는 동남아지역으로의 수출도 모색하고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