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생명 하영기사장이 정보사 부지 매입사실을 처음부터 알고있
었음을 밝혀주는 ''품의서''는 보험감독원에 앞서 경찰과 검찰이 먼
저 찾아냈으나 그동안 이를 숨긴 사실이 밝혀졌다.
이 사실은 특히 검찰이 품의서 원본을 1주일이상 확보하고 있었으면
서도 최근 중간수사진척 상황을 밝히면서 전혀 언급하지 않아 축소
은폐의혹이 제기되고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