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27 투신정상화방안의 하나로 계획됐던 3천억원의 국고여유자금지원이
3일 집행됐다.

이 자금은 연리 3%로 국고에서 증권금융에 지원되고 증권금융은 이를
다시 투신사에 대출, 투신사로 하여금 기존 은행부채를 갚도록 하기위한
것이다.

이로써 투신사에 지원된 국고여유자금은 모두 1조8천7백억원이 됐고 관련
법규에 따라 3개월마다 다시 대출기한을 연장하게 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