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최완수특파원) 북한은 국제원자력기구에 최초로 핵원자로 계획의
윤곽을 밝혔으며 조속한 시일내에 국제핵사찰을 받기위해 당초예정보다 앞
당겨 공식보고서를 제출키로 약속했다고 워싱턴포스트지가 15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미 정부관리들을 인용, 북한이 핵개발에 관한 공식보고서를 조
속히 제출하겠다고 약속한 것은 북한이 종전입장을 수정했음을 시사하는 것
이며 핵원자로계획의 윤곽까지 공개한 것은 그동안 한.미.일등 여러국가들
이 요구해온 국제핵사찰을 받기 위한 사전준비를 했음을 보여준다고 보도했
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