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양국은 이상옥외무장관의 중국방문과 제48차 유엔 아.태경제사회
이사회(ESCAP)에서의 협력을 계기로 양국간 공식수교이전이라도 국제무대
에서의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한다는데 원칙적으로 합의했다.
이장관을 수행중인 외무부의 한 당국자는 15일 "이장관은 이번 전기침중
국외교부장과의 회담에서 북한이 국제핵사찰뿐만 아니라 남북한이 합의한
상호사찰도 반드시 수용해야 된다는 한국정부의 입장을 설득해줄것을 요청
했고, 중국도 원칙적으로 이에 동의했다"고 밝혔다.
이 당국자는 "이장관과 전부장은 또한 동북아지역에서의 양국간 협력수준
을 높이기 위해 유엔과 아.태경제협력(APEC)각료회의등 각종 국제기구에서
상호 긴밀한 협의를 해나가기로 의견일치를 보았다"고 말했다.
정부는 이같은 양국간 합의를 바탕으로 중국의 경제개발을 실질적으로 지
원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고 이 당국자는 덧붙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