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 미문화원 시어즈 대변인은 14일 백범 김구선생 암살사건에 미국이
관련돼 있다는 안두희씨(75)의 주장에 대해 "주한 미대사관과 함께 이 문
제에 대한 미국의 공식적인 입장을 본국정부와 논의해 곧 밝힐 예정이다"
라고 말했다.
시어즈 대변인은 이어 "현재로서는 미국이 백범암살에 관련돼 있다는
것은 근거없는 개인의 일방적인 주장에 불과한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