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는 컴퓨터 하드디스크드라이브(HDD)의 생산에 필수적으로
사용되는 다중시험장비를 국산화했다.
10일 삼성전자는 그동안 국내 HDD생산업체들이 전량 미국에서 수입해온
장비를 개발,HDD생산을 위한 자체 성능시험기술을 확보케 됐다고 발표했다.
이는 컴푸터 HDD생산과정의 각 공정에서 성능을 판별하고 합격여부를
자동으로 확인하는 장비로서 HDD 30대를 한번에 테스트할수 있다.
이의 국산화에 따라 HDD생산업체들은 성능시험 설비투자비와 시간을
종전보다 60%까지 절감할수 있고 HDD가격도 낮출수 있어 관련제품의
경쟁력을 확보할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삼성전자는 오는 4월말 개발을 몰표로 플로피디스크드라이브(FDD)용
다중시험장비 국산화도 적극 추진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