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감독원은 12일 생손보사 부사장단회의를 소집,제조업등 생산부문에
보헙자금이 집중 공급될수있도록 자금흐름을 개선하라고 지시했다.
이날 회의에서 고순복 감독원부원장은 보험자금이 선거자금화 하지않도록
철저히 차단하고 제조업 중소기업등 생산부문에 자금지원이 확대되도록
대출심사및 사후관리를 강화해야할 것이라고 밝혔다.
감독원은 보험자금이 선거자금이나 부동산투기용으로 사용되는것을
막기위해 자금흐름 특별점검반을 운영,불건전 대출관행을 철저히 단속할
계획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