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투자를 전제로 종목을 선정할때 자산내용이 견실하고 영업실적이
양호하며 성장성이 있는 종목을 매입하고자 한다.
그러나 이러한 조건을 구비한 우량주나 성장주는 모든 투자자들의 선망의
대상이어서 사고싶다고 생각할 때는 이미 주가가 상당히 오른 뒤일 경우가
대부분이다. 아무리 좋은 우량기업의 주식이라 할지라도 고가에 매입하게
되면 투자효율을 올릴수 없다.
따라서 어떤 개별종목의 주가가 다른 종목에 비해 높은가 낮은가를
알기위해서는 판단의 척도가 필요하다.
이러한 판단의 척도로는 주가수익률(PER) 주가순자산비율(PBR) 주가매출액
비율(PSR)등이 있으나 이들 종목선정의 척도는 시대흐름에 따라 변화하기
때문에 상황에 맞는 채택이 중요하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