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주재 일본대사에 구리야마 다카카스(60) 전외무성 사무차관이 임명
됐다고 24일 일본정부의 한 관리가 밝혔다.
구리야마씨는 직업외교관 출신으로 외무성 북미국장,말레이시아대사등을
거쳐 지난 88-91년 외무성 사무차관으로 재임할 당시에 일어난 걸프전때는
보다 적극적인 외교정책을 주창했었다.
한편 무라타 료헤이 주미대사는 독일대사로 옮기게 됐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