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 성산포해양관광단지 개발사업이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23일 교통부에 따르면 그동안 제주도 개발특별법 제정과 관련한
제주도민의 반발과 토지매입의 어려움 등으로 제주도와 한국관광공사간에
협조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 성산포해양관광단지 개발사업이 지연돼
왔다.
그러나 최근 교통부가 제주도와 한국관광공사 등 관련기관 회의를 갖고
각 기관별 업무분담을 명확히 함으로써 성산포해양관광단지 개발사업이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추진되게 되었다는 것이다.
이에따라 성산포해양관광단지 개발사업의 주체를 한국관광공사에서
제주도로 바꾸어 제주도가 종합적인 조성계획을 수립함과 동시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